명지대학교 건축대학 졸업작품전

2020 졸업작품전

북촌, 통(洞)하다

정독도서관 전면부지 지하 문화공간 계획안

프로필 사진

안치우 전통건축전공 졸업예정 2021, 지도교수 : 한지만 교수

본 졸업설계 작품은 우리가 잘 알고있는 북촌 정독도서관의 부지에 위치해 있다. 서울 한복판에 위치해있는 만큼, 다양한 시설들이 있으며, 다양한 즐길거리들이 존재한다. 문제는 바로 이 점에서 시작하였다. 다양한 시설들이 있는 반면에, 주민들을 위한 시설이 부족하다는 것이다. 본래 북촌은 일제시대 당시, 도시로 온 노동자들을 위한 정세권에 의해서 형성이 된 주거지였다. 이러한 주거지로서의 역할은 지금까지 이어져 있지만, 그 일대는 그러하지 않았다.

설계자는 북촌에 살고있는 거주민들을 위한 시설 형성을 최우선 과제로 삼았다. 더불어, 정독도서관 부지가 가로막고 있는 북촌의 흐름을 재연결 시키기 위한 시도를 하였으며, 북촌을 방문하는 이들에 대한 신경도 게을리하지 않았다. 이러한 방법의 시도와 함께 서울 한복판에 위치한 도심속 녹지는 최대한 보존시키는 방안을 제시하였다.

본 설계 제안을 통하여, 북촌의 다양한 가능성이 제시되는 방안이 되기를 기대하며 졸업작품을 마친다.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설계성과 이미지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프로젝트 주제 스터디

키워드 :
  • 북촌,
  • 지하,
  • 보이드,
  • 문화시설